민선이네 집

민선이 가족의 행복한 집입니다.

Forgot? Register!
이런저런 살아가는 이야기입니다.
총 게시물 91건, 최근 0 건
   

2015년 유럽여행기 #14 (2015-08-28, 피렌체/서울)

글쓴이 : 민선아빠 날짜 : 2015-10-20 (화) 23:28 조회 : 4723
[ 2015-08-28 ]

path(08-28).JPG


☞ 집으로 돌아가는 날.
   오전에는 짧은 시간이지만 피렌체 관광을 한다.


▼ 오늘도 역시 잠에서 깨자마자 바깥 풍경을 찍어 본다.

20150828_071940.jpg

▼ 아침식사는 어제와 마찬가지로 컵라면으로 대충 때우고 밖으로 나왔다.
   어제 티본 스테이크를 먹었던 레스토랑 자자 옆을 지난다.
   비행기 시간에 맞추려면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.

20150828_083058.jpg

▼ 두오모 쪽으로 와보니 기가 막힌 사진 포인트가 있다.
   어제는 미쳐 발견하지 못한 곳인데 인터넷에서 많이 보던 사진이 바로 이 위치에서 찍은 거였다.

20150828_084251.jpg


▼ Campanile di Giotto (조토의 종탑)

   조토가 설계한 종탑.
   시간 관계상 단 한 곳을 선택해야만 했다.
   우리는 여기를 올라가 보기로 했다. 다행히 이른 시간이라 아직은 한산하다.

20150828_093440.jpg

▼ 중간중간에 밖을 볼 수 있는데 여기가 아마 가장 아래쪽에 있던 전망대였던 것 같다.
   옆에 보이는 두오모의 쿠폴라가 한참 위쪽에 있다.

20150828_085936.jpg

▼ 피렌체 정경. 아직은 비교적 가깝게 보인다.

20150828_085828.jpg

▼ 이러한 계단이 이어져 있다.

20150828_090325.jpg

▼ 한층 더 올라왔다. 아까보다는 쿠폴라가 가깝다.

20150828_091246.jpg

▼ 쿠폴라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피렌체의 전경을 보고 있다.

20150828_092915.jpg

▼ 조금 더 멀리 보인다.

20150828_091543.jpg

▼ 가장 높은 층이다.

20150828_091835.jpg

▼ 이제 피렌체가 한눈에 거의 다 보인다.
   이곳에서 보는 경치가 상당히 멋지다. 한참을 내려다 보았다.

20150828_092225.jpg

20150828_092325.jpg

▼ 종은 종탑에 비해 상대적으로 작다. 다른 종이 더 있을 지도 모르겠지만...

20150828_092621.jpg

▼ 바닥을 내려다 보니 아찔하다.

20150828_090904.jpg


◆ 조토의 종탑을 끝으로 여행을 마쳤다.

   숙소로 돌아가서 Checkout을 한 후 피렌체 공항으로 가는 버스를 탔다.
   미리 조사해 놓았던 버스를 찾지 못해 당황했지만 다행히 동생 가이드가 버스 기사들에게 물어 공항 가는 버스를 찾아 주었다.
   나를 보낸 후 동생은 다시 로마로 돌아갔다.


▼ 피렌체 공항.
   피렌체도 작은 도시인지라 산타 마리아 노벨라 역에서 버스로 20~30분 쯤 가니 공항이 나왔다.
   덕분에 너무 일찍 도착했다.

20150828_104839.jpg

▼ 배도 좀 고팠지만 남는 시간을 주체할 수 없어 공항에서 뭘 좀 먹었다.
   보이는 것처럼 맛이 없다.

20150828_113846.jpg

▼ 대단원.
   안녕, 이탈리아~

20150828_125019.jpg


여행이 끝났다.


무영 2015-10-29 (목) 05:08
거기서 찾아낸 버스는 정말 꽤 그럴듯한 걸 찾아낸 기분이 들었음. 15분, 끽해야 20분만에 가는 버스가 2.4유로 였던가?
그런데 공항 정말 작네. 무슨 버스터미널 같은...것도 시골 버스 터미널...
그에 걸맞게 비행기도 고속버스만하군.
댓글주소 답글쓰기
     
     
민선아빠 2015-10-30 (금) 12:59
내리는 곳도 전혀 공항같지가 않았음. 그래서 공항 맞냐고 확인하고 내렸어.
확장하기 전에 여수공항이 이랬는데... 버스터미널같았거든.
댓글주소 답글쓰기
이름 패스워드
비밀글 (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.)
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