민선이네 집

민선이 가족의 행복한 집입니다.

Forgot? Register!
민선이 집의 네번째 포유류, 고양이 하루의 이야기입니다.
총 게시물 53건, 최근 0 건
   

첼로켜는 고양이

글쓴이 : 민선아빠 날짜 : 2014-06-07 (토) 19:31 조회 : 2451
첼로에 관심을 보이는 하루입니다.

하루가 진짜 첼로를 잘 켜서 가끔씩 켜주면 좋겠네요.
(그럼 좀 무서우려나...)

그런데 의자 옆에 하루가 뜯어놓은 자국이 너무 잘 보이는군요.

20140605_140449.jpg

20140605_140458.jpg






무영 2014-08-04 (월) 05:13
그럴싸한 의자를 저 지경으로 만들다니, 쯧쯧....쥔장이 비싼 캣타워까지 사주면서 묘교육에는 소홀한 듯.
댓글주소 답글쓰기
     
     
최고관리자 2014-08-16 (토) 14:17
고냥이라는 놈은 교육이 안 된다니깐... 버럭~~~
댓글주소 답글쓰기
무영 2014-09-14 (일) 05:59
그, 그렇대? (급깨갱)

그러나 역시 고얀놈은 고얀놈. 저 비싼걸 (역시 원점)
댓글주소 답글쓰기
     
     
민선아빠 2015-03-29 (일) 21:52
억지로 시키려면 시키겠다만 개랑은 무지 많이 다르다는 거...
댓글주소 답글쓰기
이름 패스워드
비밀글 (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.)
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.